요한복음 14장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Index Previous chapter, Next chapter, Previous Book, Next Book, KJV

내가 곧 길이요 진리요 생명이니

(요 14:1) 너희는 마음에 근심하지 말라 하나님을 1)믿으니 또 나를 믿으라
(요 14:2) 내 아버지 집에 거할 곳이 많도다 그렇지 않으면 너희에게 일렀으리라 내가 너희를 위하여 거처를 예비하러 가노니
(요 14:3) 가서 너희를 위하여 거처를 예비하면 내가 다시 와서 너희를 내게로 영접하여 나 있는 곳에 너희도 있게 하리라 요14:18, 요14:28
(요 14:4) 내가 어디로 가는지 그 길을 너희가 아느니라
(요 14:5) 도마가 이르되 주여 주께서 어디로 가시는지 우리가 알지 못하거늘 그 길을 어찌 알겠사옵나이까 요13:36
(요 14:6) 예수께서 이르시되 내가 곧 길이요 진리요 생명이니 나로 말미암지 않고는 아버지께로 올 자가 없느니라
(요 14:7) 너희가 나를 알았더라면 내 아버지도 알았으리로다 이제부터는 너희가 그를 알았고 또 보았느니라
(요 14:8) 빌립이 이르되 주여 아버지를 우리에게 보여 주옵소서 그리하면 족하겠나이다
(요 14:9) 예수께서 이르시되 빌립아 내가 이렇게 오래 너희와 함께 있으되 네가 나를 알지 못하느냐 나를 본 자는 아버지를 보았거늘 어찌하여 아버지를 보이라 하느냐 요12:45, 골1:15, 히1:3
(요 14:10) 내가 아버지 안에 거하고 아버지는 내 안에 계신 것을 네가 믿지 아니하느냐 내가 너희에게 이르는 말은 스스로 하는 것이 아니라 아버지께서 내 안에 계셔서 그의 일을 하시는 것이라
(요 14:11) 내가 아버지 안에 거하고 아버지께서 내 안에 계심을 믿으라 그렇지 못하겠거든 행하는 그 일로 말미암아 나를 믿으라
(요 14:12) 내가 진실로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나를 믿는 자는 내가 하는 일을 그도 할 것이요 또한 그보다 큰 일도 하리니 이는 내가 아버지께로 감이라
(요 14:13) 너희가 내 이름으로 무엇을 구하든지 내가 행하리니 이는 아버지로 하여금 아들로 말미암아 영광을 받으시게 하려 함이라
(요 14:14) 내 이름으로 무엇이든지 내게 구하면 내가 행하리라
(요 14:15) 너희가 나를 사랑하면 나의 계명을 지키리라
(요 14:16) 내가 아버지께 구하겠으니 그가 또 다른 보혜사를 너희에게 주사 영원토록 너희와 함께 있게 하리니
(요 14:17) 그는 진리의 영이라 세상은 능히 그를 받지 못하나니 이는 그를 보지도 못하고 알지도 못함이라 그러나 너희는 그를 아나니 그는 너희와 함께 거하심이요 또 너희 속에 계시겠음이라
(요 14:18) 내가 너희를 고아와 같이 버려두지 아니하고 너희에게로 오리라
(요 14:19) 조금 있으면 세상은 다시 나를 보지 못할 것이로되 너희는 나를 보리니 이는 내가 살아 있고 너희도 살아 있겠음이라
(요 14:20) 그 날에는 내가 아버지 안에, 너희가 내 안에, 내가 너희 안에 있는 것을 너희가 알리라
(요 14:21) 나의 계명을 지키는 자라야 나를 사랑하는 자니 나를 사랑하는 자는 내 아버지께 사랑을 받을 것이요 나도 그를 사랑하여 그에게 나를 나타내리라
(요 14:22) 가룟인 아닌 유다가 이르되 주여 어찌하여 자기를 우리에게는 나타내시고 세상에는 아니하려 하시나이까 눅6:16, 행10:40, 행10:41
(요 14:23) 예수께서 대답하여 이르시되 사람이 나를 사랑하면 내 말을 지키리니 내 아버지께서 그를 사랑하실 것이요 우리가 그에게 가서 거처를 그와 함께 하리라
(요 14:24) 나를 사랑하지 아니하는 자는 내 말을 지키지 아니하나니 너희가 듣는 말은 내 말이 아니요 나를 보내신 아버지의 말씀이니라

보혜사

(요 14:25) ○내가 아직 너희와 함께 있어서 이 말을 너희에게 하였거니와
(요 14:26) 보혜사 곧 아버지께서 내 이름으로 보내실 성령 그가 너희에게 모든 것을 가르치고 내가 너희에게 말한 모든 것을 생각나게 하리라 눅24:8
(요 14:27) 평안을 너희에게 끼치노니 곧 나의 평안을 너희에게 주노라 내가 너희에게 주는 것은 세상이 주는 것과 같지 아니하니라 너희는 마음에 근심하지도 말고 두려워하지도 말라
(요 14:28) 내가 갔다가 너희에게로 온다 하는 말을 너희가 들었나니 나를 사랑하였더라면 내가 아버지께로 감을 기뻐하였으리라 아버지는 나보다 크심이라 요14:3, 요14:18
(요 14:29) 이제 일이 일어나기 전에 너희에게 말한 것은 일이 일어날 때에 너희로 믿게 하려 함이라
(요 14:30) 이 후에는 내가 너희와 말을 많이 하지 아니하리니 이 세상의 임금이 오겠음이라 그러나 그는 내게 관계할 것이 없으니
(요 14:31) 오직 내가 아버지를 사랑하는 것과 아버지께서 명하신 대로 행하는 것을 세상이 알게 하려 함이로라 일어나라 여기를 떠나자 하시니라 빌2:8

1. 혹 믿고

14:1-15 제자들을 위로하심
제자들은 예수님께서 가신다(요7:34, 요12:8, 35, 요13:33), 죽으신다(요12:32-33)는 말씀과 제자 중 하나는 배반한다(요13:21), '베드로는 세 번 나를 부인하리라'(요13:38)는 말씀은 극도로 불안하게 만들었다. 이러한 절망적인 그들의 마음을 위로하고 소망을 같도록 하기 위한 말씀을 주신다.

1절 너희는 마음에 근심하지 말라 근심하다 tarassevsqw(타라쎄스도)는 같은 용어가 나오는 요11:33, 요13:21, 요14:27에 예수님에 대해서는 "민망하여"로 번역되었다. 이 용어는 "마음이 요동치다"로 이해할 수 있다.
하나님을 믿으니 또 나를 믿으라 pisteuvw(피스튜오) "믿다, 위탁하다, 맡기다"로 원문상 명령문이나 평서문으로 번역해도 모두 문제가 없지만 말씀의 요지로 보아 서술적 선언이 아닌 명령으로 보는 것이 우리의 믿음에 더 낳으리라 본다.

2절 히3:2에는 "하나님의 온 집"이란 표현이 있다. 하지만 예수님은 더 가깝게 내 아버지 집이라는 말씀하신다.
거할 곳 ... 처소를 예비하러 가노니 거할 곳 monai;(모나이) "거쳐, 있을 곳"은 세상의 집을 떠나 하나님 집에서 안식처를 뜻한다. 예비하러의 eJtoimavzw(헤토이마시아)는 "준비하다"로 예수님이 떠나시는 것은 앞으로 제자들과 믿는 자의 안식처를 준비하러 가시는 것이다.

3절 내가 다시 와서는 두 가지로 이해할 수 있는데 예수그리스도의 재림을 말씀하고 계신 것으로 볼 수 있고(참고. 요17:24), 잠시 제자들의 곁은 떠나지만 부활 하셔서 다시 오실 것을 말씀하신 것으로 이해할 수 있다.

4절 너희가 알리라oi[date(오이다테)의 어근 단어 ei[dw(에이도)는 완료형이지만 현재적 의미로도 사용되고 있다. 그러나 미래형은 아니기 때문에 "알리라"의 번역보다는 [너희가 알고 있다]로 번역하는 것이 오해가 없다.

5절 도마가 가로되 주여 어디로 가시는지 우리가 알지 못하거늘 그러나 이러한 예수님의 말씀을 제자들은 이해할 수 없었다. 도마가 말했지만 "우리가"로 말함으로 다른 제자들도 포함하여 함께 이해하고 있지 못함을 말했다. 이러한 제자들의 심정은 사도행전2장에서 성령을 체험하기 전까지 계속되었다.

6절 내가 곧 길이요 진리요 생명이니 이해할 수 없는 도마의 질문에 대답한 말씀으로 !Egwv eijmi(에고 에이미) "나는 ...이다"라는 형식으로 대답하셨는데 이러한 용법은 요한이 일곱 개(요6:48, 요8:12, 요10:9, 11, 요11:25, 요14:6, 요15:1)를 사용했는데 그 중에 여섯 번째가 된다(참고. 요15:1). 예수께서 "길"이 되시는 것은 그분이 "진리"요 "생명"이기 때문이다. 그렇다면 나로 말미암지 않고는 아버지께로 올 자가 없느니라는 자연스럽게 이해될 수 있는 말씀이다

7절 너희가 나를 알았더면 내 아버지도 알았으리로다 아직까지도 제자들은 예수님의 말씀을 이해하지 못하고 있다. 이에 대한 예수님의 보충설명으로 질책성이 내포되어 있다.

8절 빌립이 가로되 주여 아버지를 우리에게 보여 주옵소서 그러나 도마에 이어서 빌립도 이해하지 못하고 있었으며 도마와 같이 "우리에게"라고 함으로 다른 제자들 역시 똑같은 입장임을 대변하고 있다. 하나님을 보고 싶다(참고. 출33:18)는 인류의 보편적인 욕망을 표현했다. 하지만 자칫 이러한 발상은 우상숭배로 발전하는 것이다. 빌립은 예수님께서 말씀으로만 하지 마시고 도전적인 표현을 사용하면 "아버지를 보여주시면 될 것 아닙니까?"

9절 나를 본 자는 아버지를 보았거늘 하나님이 보여지는 형태로 나타나신 것이 예수님이다. 제자들은 이것을 깨닫지 못하고 있었다.

10절 나는 아버지 안에 있고 아버지는 내 안에 성부와 성자간에 완전한 연합을 이루고 있음을 보여준다. 내 안에 계셔 그의 일을 하시는 것이라 언제나 예수님은 혼자가 아니셨다. 하나님이 함께 계셨고 그분이 일하는 것이었다. 이것은 철저하게 예수님이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는 것으로도 이해될 수 있다. 그분이 하셨기에 당연히 그분에게 영광이 돌아가는 것이다.

11절 행하는 그 일을 인하여 나를 믿으라 요한복음의 핵심 중 하나가 믿음으로 이끄는 수단으로서 이적들에 대한 강조이다(요5:36, 요10:25, 38, 요11:47, 요12:37, 요20:30-31).

12절 나를 믿는 자는 나의 하는 일을 저도 할 것이요 또한 이보다 큰 것도 하리니 제자들은 예수님 없이 자신들만 남겨진다면 하는 생각에서 극도로 불안했고 아직까지 예수님의 말씀에 이해가 되지도 않았기 때문에 좀더 확실한 말씀을 주신다. 그것은 믿는 자에게 나타날 기적이 예수님이 하신 일, 그 때 그런 일보다도 더한 일들도 일어날 수 있다는 소망을 넣어주신다. 베드로가 설교할 때 각 지방에서 온 3000명을 회개시킨 일 등을 들 수 있다. 성령의 폭발적인 역사가 일어날 것이라는 예시인 것이다. 그러나 제자들이 예수님이 행하신 권능과 말씀보다 더 뛰어난 존재가 될 수 있다는 것은 아니다.

13절 내 이름으로 무엇을 구하든지 내가 시행하리니 ojnovma(오노마) "이름, 권위, 대의"는 예수님이 떠나시고 난 후에 어떻게 예수님을 만날 것인가를 가르쳐 주고 계시다. 예수님의 이름으로 해야할 것은 마18:5, 막9:37, 눅9:48 "내 이름으로 이런 어린 아이 하나를 영접하면 곧 나를 영접함이니", 막16:17 "내 이름으로 귀신을 쫓아 내며 새 방언을 말하며" 또한 눅10:17 칠십인 제자들도 "주의 이름으로 귀신들도 우리에게 항복하더이다"라고 고백한 적도 있다. 예수님의 이름으로 벌써 이적과 능력이 나타남을 제자들도 경험하고 있었다.

14절 내게 구하면 내가 시행하리라 "시행하리라"의 poihvsw(포이에오)는 "만들다, 제조하다, 행하다, 완수하다, 형성하다"로 아무것도 없는 상태에서 제조하듯 만들어 내어 형성시켜 기도를 이루어주시겠다는 약속이다.

15절 나를 사랑하면 나의 계명을 지키리라는 말씀을 '내 이름으로 기도하라'는 말씀을 이어서 하셨는지 주의 깊게 살필 필요가 있다. 자신들에게 필요한 것만을 구하기 전에 이미 일러둔 '새 계명'을 지키라는 것이다(요13:34, 35).

14:16-31 보혜사 성령에 대한 약속
16절 보혜사(保惠師) paravklhto"(파라클레토스)는 parav(파라) "곁에"와 klhto"(클레토스) "부름 받은"의 합성어로서 "곁에서 돕기 위해 부름 받은 자"란 뜻이다. 영어성경 KJV는 comforter(위로자), NIV, RSV는 counselor(상담자), 다른 성경들은 helper(돕는 자)로 옮겼다. 한글성경 현대인의성경에서는 "보호자"로 번역했다. 원문의 단어는 신약성경 중에 한군데 더 나타나는데 역시 요한이 사용한 것으로 요일2:1에서 "대언자가 있으니 곧 의로우신 예수 그리스도시라"고 옮긴 "대언자"가 이 용어이다. 이 부분을 현대인의성경에서는 "변호자"로 번역했다.

17절 진리의 영이라 pneu'ma(프뉴마:영) ajlhqeiva"(알레데이아스:진리) 가운데 있는 th'"(관사)의 격을 어떻게 해석하느냐에 따라 달라질 수 있다. 주격의 의미로 볼 때는 "진리이신 영"으로, 소유격일 경우 "진리의 속성을 가진 영", 목적격으로 볼 때는 "진리를 전달하는 영"으로 볼 수 있다. 그러나 첫 번째의 경우 다른 곳에서도 "성령"이 주격의 의미로 나타나지 않았기 때문에 그렇게 보기에는 무리가 있고 다음 두 개의 경우는 모두 적용이 가능하다.
세상은 능히 저를 받지 못하나니 이러한 진리의 영은 예수 그리스도와 통신하는 유일한 창구가 되는 것이다. 전파는 분명히 있지만 전파를 수신할 수 있는 장치가 없다면 들을 수 없는 것처럼 성령은 예수님과 교통하는 단 한가지 방법인 것이다.

18절 너희에게로 오리라는 일차적으로 성령으로 오신다는 말씀이고 두 번 째는 예수님의 재림으로 볼 수 있다(마24:27, 36, 눅12:40, 살전5:2, 계16:15).

19절 내가 살았고 너희도 살겠음이라 일단은 십자가의 죽음으로 죽겠으나 영원히 죽은 체로 있는 것이 아니라 부활하여 '살아있을 것'이기 때문에 또한 너희도 '살 것이다'라는 말씀이다.

20절 그 날에는 16절부터 이어지는 내용에 대해서 지금까지 이해하지 못하지만 성령이 주어지는 "그 날에는" 이 말씀을 이해하게 될 것이다. 이 날은 제자들에게 뿐만 아니라 반드시 믿는 모든 자에게 있어야할 날이다.

21절 나의 계명을 가지고 지키는 자라야 ... 그에게 나를 나타내리라성령과 연결되어 나타나기 때문에 성령을 주시는 목적 또는 성령을 받을 수 있는 사람에 대해서 말씀하신 것이다. 만일 새 계명을 지키지 아니한다면 성령의 약속과 허락은 설령 받았다고 해도 무의미하다는 것을 말씀하신다. 왜냐하면 결코 예수님은 나타나지 않으시기 때문이다. 성령을 지속적으로 받고 또한 지키는 일은 예수 그리스도의 계명을 지키는 길뿐이다. 새 계명은 구약의 계명과 구분하기 위해서 "새 계명"이라고 기록하고 구약의 율법과 같이 많은 조문으로 구분되는 것이 아니라 "사랑"이라는 오직 한가지 계명에 모두 묶었다(요일2:7-8).

22절 가룟인 아닌 유다가 야고보의 아들로 알려진(눅6:16) "다대오"(마10:3, 막3:18)라고도 부른 제자였는데 당시의 "유다"는 이스라엘 사회에서 많이 사용하던 이름이었다. 요한은 가룟유다와 오해가 없게 하기 위해서 분명하게 기록하고 있다. 다대오도 다른 제자들과 같이 여러 가지 면에서 에수님의 말씀을 이해하지 못하고 있었다. 왜 자신들에게만 나타내시고 세상에는 아니하시는지 의아스럽게 생각했다(참고. 요14:19).

23절 사람이 나를 사랑하면 !Eavn ti" ajgapa'/ me(에안 티스 아가페 메)에서 "하나님의 사랑"을 말하는 ajgapa'/(아가페)의 문법이 현재, 능동태, 가정법으로 이 문법을 고려하여 직역한다면 [사람이 계속해서 쉬지 않고 나를 사랑한다면]의 의미가 된다. 이러한 문법은 이곳에서만 발견되는 것은 아니고 ajgapa'/(아가페)가 나타난 곳에 동일하게 적용할 수 있다. 즉 하나님과 예수그리스도를 사랑하는 것은 일시적이거나 때에 따라 하는 것이 아니라 어떤 일이 있을 때든지 늘 지속적으로 항상 사랑하고 있는 상태를 말한다.

26절 보혜사 곧 아버지께서 내 이름으로 보내실 성령 보혜사는 성령의 성격적인 표현으로 말씀되어진 것으로 독 성령이라는 것을 확인해준 말씀이다.
내가 너희에게 말한 모든 것을 생각나게 하시리라 예수님의 많은 말씀들을 제자들은 잘 이해하지 못하고 있었다. 어떤 때는 당시의 제자들만큼이나 답답함을 가지고 있을 수 있는데 그럼에도 불구하고 지속적으로 말씀을 주신 이유를 설명하신다. 지금은 이해할 수 없지만 성령이 임하면 "모든 것"을 생각나게 하실 것이기 때문이다(요2:22, 요7:39, 요20:9).

27절 나의 평안을 너희에게 주노라 "평안" eijrhvnh(에이레네)는 히브리어 !/lv;(샬롬)의 번역으로 이스라엘 사람들의 인사말로 사용되었다(창29:6, 37:14, 43:23, 레26:6, 민6:26, 삿6:24, 삼상16:5, 왕하4:26). 예수께서는 하나님의 "평강"(빌4:7), "하나님과 더불어 화평함"(롬5:1)을 주셨다. 이 평안은 제자들에게 전도를 보내실 때 "그 집에 들어가면서 평안하기를 빌라"(마10:12)고 하신 적이 있다. 바울엡2:17에서 "오셔서 먼데 있는 너희에게 평안을 전하고 가까운 데 있는 자들에게 평안을 전하셨으니"라고 전했다.

28절 내가 갔다가 너희에게로 온다는 말씀은 요7:33, 14:3, 18에서 하셨다. 나의 아버지께로 감을 기뻐하였으리라 아버지는 나보다 크심이니라 예수께서 오고 가시는 것은 자의로 이루어지는 것이 아니라 하나님의 계획아래 있음을 시사하고 계시다. 그것에 대해서 예수님을 사랑했다면 당연히 기뻐하리라는 말씀이다.

29절 일이 이룰 때에는 예수님의 죽음과 부활을 말씀하신다. 이미 이러한 예언은 여러 차례 하셨던 것이다.

30절 이 후에는 내가 너희와 말을 많이 하지 아니하리니 예언된 십자가에 죽으심이 임박해 오고 있었다. 제자들과 필요한말은 이제 다 주고받았다. 문제는 앞으로 제자들이 예수님의 말씀을 기억하고 깨달아 믿는 것뿐이었다. 이 세상 임금이 오겠음이라 그러나 저는 내게 관계할 것이 없으니 사단이 유다를 하수인으로 하여(참고. 요13:2, 27) 예수께 고난이 임박해 오고 있었다. 하지만 사단은 예수께 관계할 것이 없었다. 예정된 수순을 밟아갈 뿐이었다. 사단이 일단 승리하는 것 같이 보였지만 예수님의 죽음을 사단이 주장할 수 없었다. 결국 사단에 대한 예수님의 승리로 마감되는 것이다(요16:11, 골2:15).

31절 오직 내가 아버지를 사랑하는 것과 아버지의 명하신 대로 행하는 것을 세상으로 알게 하려 함이로라 십자가의 죽으심과 고난이 모두 아버지께 대한 사랑이기 때문에 이 명령에 순종하고 계심을 말씀하신다(요10:18, 요12:49-50, 빌2:8). 오직 '사랑'이 아니면 그 무엇으로도 설명될 수도 없다. 이것은 예수께서 세상에 오신 목적이요 몸소 행함으로 그 길을 보여주신 실천적 사랑이다.

Copyright 2002ⓒ 한국컴퓨터선교회(이영제 목사) All Rights Reserved.    ◇ 주석단어 Index( / 전체)    ◎ Help    ▲ Top

Previous chapter, Next chapter, Previous Book, Next Book, KJV